에이비엘바이오 ‘ABL501’ 국내 임상 1상 IND 승인
상태바
에이비엘바이오 ‘ABL501’ 국내 임상 1상 IND 승인
  • 최광석 기자
  • 승인 2021.08.04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3개 임상 진입”

[프레스나인] 에이비엘바이오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LAG-3와 PD-L1을 동시에 저해하는 면역항암 이중항체 후보물질 ABL501의 임상 1상 시험계획서(IND)를 승인받았다고 4일 밝혔다.

에이비엘바이오에 따르면 이번 임상 1상 시험은 진행성, 국소 진행성 또는 전이성 고형암을 동반한 환자를 대상으로 ABL501의 단독요법에서의 내약성 및 안전성을 평가한다. 

용량증량(dose escalation) 코호트(cohort)는 최대 36명을 대상으로 하며 결과에 따라 용량 확장 코호트 및 시험 대상자 수를 결정할 예정이다. 임상은 삼성서울병원, 서울대병원, 서울아산병원과 신촌세브란스병원 등을 포함해 최대 4개 기관에서 실시할 계획이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번 IND 승인으로 올해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3개를 임상에 진입시키게 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미국 식품의약국(FDA)로부터 IND 승인을 받은 ABL503과 ABL111의 임상 1상 시험 역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회사 측은 부연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내년에도 플랫폼 기술을 적용한 다수의 이중항체 후보물질의 국내 및 글로벌 임상 IND를 추가로 제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상훈 에이비엘바이오 대표는 “최근 글로벌 제약사들이 LAG-3 기반의 신약후보물질에 대한 유망한 연구결과를 내놓으면서 LAG-3가 주목할 만한 면역항암제 타깃으로 부상하고 있다”면서 “임상을 통해 ABL501의 best-in-class 후보물질로서의 가능성을 규명해 LAG-3 치료제 개발을 주도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