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06:10 (목)
한국전자인증, 비바리퍼블리카와 '인증사업' 발굴 손잡았다
상태바
한국전자인증, 비바리퍼블리카와 '인증사업' 발굴 손잡았다
  • 정영일 기자
  • 승인 2019.04.12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바리퍼블리카 이승건 대표(왼쪽)와 한국전자인증 신홍식 대표(오른쪽)]
비바리퍼블리카 이승건 대표(왼쪽)와 한국전자인증 신홍식 대표(오른쪽)]
한국전자인증(대표 신홍식)이 비바리퍼블리카(대표 이승건)와 인증사업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MOU) 및 54억 규모 자사주 매각 계약을 체결했다.

한국전자인증과 비바리퍼블리카는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양사가 보유한 핀테크기술과 인증기술로 혁신적 전자인증 기술·서비스를 개발한다.

한국전자인증은 1999년 최초로 인증서비스를 시작했다. 최근 파이도(FIDO) 인증서비스와 클라우드 전자서명서비스를 론칭하는 등 안전한 인증기술을 주도한다.

신홍식 한국전자인증 대표는 “비바리퍼블리카와 전략적 제휴로 보안인증, 전자서명 기술, 플랫폼 기술 등 혁신적 신기술이 상호 시너지를 내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기술협력 확대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