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코투어, 풋풋한 연예초기 연인 위한 데이터장소 소개
상태바
고코투어, 풋풋한 연예초기 연인 위한 데이터장소 소개
  • 장미진 기자
  • 승인 2020.02.04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숙박 앱 고코투어(대표 박기범)가 풋풋한 풋사과 같은 초기 연인들을 위해 친밀감을 높이고 인생추억을 선사할 수 있는 전국 유명 이색 데이트장소를 소개했다.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외국인의 단골 여행지로 자주 나오는 인사동은 도심 속에서 우리나라 전통이 교류되는 소중한 공간으로 소개되고 있다.

종로의 명소 인사동에 도착했다면 ‘인사동홍보관’을 방문하여 인사동의 이모저모를 안내받고 한복체험, 사진촬영을 해볼 수 있다. 특히 이곳은 고종황제의 아들 의친왕의 사택이었던 사동궁터에 지어진 한옥으로 그 의미가 남다르다. 한복체험은 20분간 가능하며, 대여비용 3,000원으로 사극에서만 보던 왕과 왕비의 의상을 입고 고풍적인 인생샷을 남길 수 있다.

서울에서 30~40분이면 갈수있는 평택 웃다리문화촌은 2000년 폐교된 금각초등학교를 문화재생공간으로 재활용한 시설이다.2006년 평택시와 평택문화원이 문화재생공간으로 변경하여 다양한 문화예술 체험을 할수 있다. 도자기만들기 체험 이니셜팔찌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 뿐 아니라 연인과 함께 옛날 교복을 입고 포토스팟에서 사진을 남길수 있어 로맨틱하고 즐거운 추억을 선사한다.

도전을 즐기는 커플이라면 ‘다이나믹 메이즈’를 추천한다. 이곳은 서로 협력하며 장애물을 뛰어넘고 미로를 탈출하는 신개념 액션 스포츠 공간으로,  직접 다양한 신체활동을 하며 건전하고 건강한 재미를 느낄 수 있어 연인들의 친밀감을 더욱 높여준다. 특히나 날씨와 상관없이 실내에서 데이트를 즐길수 있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강릉항과 나항진해수욕장 사이 하늘에 자리한 아라나비는 대한민국 최초로 바다 위에 설치된 짚라인으로, "아라"는 바람의 순 우리말로 바람을 타고 바다위를 나비처럼 훨훨 난다는 의미이다. 바람을 느끼며 아름다운 바다위를 나비처럼 훨훨나는 낭만적인 액티비티를 즐기며  연인에게 사랑한다 외치면 영화속 주인공이 부럽지 않다.

전주 객리단길은 조선 시대 유적인 객사와 서울의 경리단길을 합쳐서 만들어진 이름으로, 맛집 뿐 아니라 프리마켓 버스킹공연 등 다양한 볼거리가 넘친다. 볼거리 외 먹을거리도 많아 데이트 코스로 인기있는 전주는, 커플 한복을 입고 전주의 한옥풍경, 전동성당을 배경으로 인생샷을 찍으며 오래 간직할 추억을 남길수있다.

전지현, 이민호 주연 ‘푸른바다의 전설’의 배경이 된 여수 아쿠아플라넷은 수중발레쇼 뿐 아니라 희귀생물인 흰고래 벨루가부터 라쿤, 펭귄, 바다사자 등 5만5000마리의 해양생물들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어 이색 데이트코스로 안성맞춤이다. 연인과 함께 바닷속 인어공주와 왕자가 되어 수중터널 포토존에서 달콤한 사진을 남겨보자.

많은 추억을 만든 오랜 연인이라면 지난 12월 개장한 부산 캐니언 파크를 추천한다. 부산 서면에 위치한 이곳은 알락꼬리여우원숭이부터 왕부리새 토코쿠칸, 악어 등 수십 종의 동물들과 교감할 수 있으며, 카약, 스크린 낚시, 대형놀이 시설 등 이 있어 발렌타인데이 색다른 경험을 즐길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