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8 01:25 (목)
에이비엘바이오, AACR 초록 및 ADC후보물질 공개
상태바
에이비엘바이오, AACR 초록 및 ADC후보물질 공개
  • 이정원 기자
  • 승인 2020.05.18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암학회에서 4개 포스터 발표 및 초록 공개
단독항체 대비 개선된 항암효과와 줄어든 부작용
BIO KOREA에서 ADC파이프라인 ABL202 발표

[프레스나인] 에이비엘바이오가 미국 동부 시간으로 15일 미국암학회(AACR)에서 초록을 공개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번 AACR 초록발표에서 I-Mab과 공동연구 중인 파이프라인 2개(ABL503, ABL111)와 유한양행과 공동연구 중인 파이프라인 (ABL105/YH32367), 그리고 포항공대(POSTECH)와 함께 연구하는 프로젝트까지 총 4개의 포스터 발표에 공동연구기업으로 참여했다.

ABL503은 PD-L1과 4-1BB를 결합한 이중항체 면역항암제이다. PD-L1이 결합되었을 때만 4-1BB를 활성화시키는 방식으로 기존 4-1BB의 문제점인 간독성을 완벽히 억제해 바이오업계 관계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나아가 두 항체를 결합해 T면역세포를 증식 및 활성화시킴으로써 PD-L1 및 4-1BB 각각 단독항체 대비 개선된 항암효과와 줄어든 부작용도 증명했다. 에이비엘바이오는 이중항체 면역항암제 ABL503과 ABL501은 올해 말, ABL111은 내년 상반기 중으로 전임상 독성시험을 완료하고 임상시험을 개시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 중이다.
 
에이비엘바이오는 금일 개최된 국내 바이오행사 BIO KOREA 2020에서 ROR1을 표적하는 삼중음성유방암 및 혈액암 표적치료제 후보물질 ABL202(LCB71)를 발표했다. ABL202는 항체약물접합체(ADC, Antibody Drug Conjugate) 파이프라인으로 ROR1을 발현하는 암세포를 DNA를 손상시켜 제거한다.
 
ADC는 항체에 약물을 결합해 암세포를 겨냥하는 기술로 기존 항암치료에 비해 효과가 높으면서도, 부작용이 적다는 평을 듣는다. 해당 물질은 동물모델에서도 종양의 성장을 효과적으로 억제하거나 사멸시키는 효능을 보였다.
 
에이비엘바이오는 현재 독성시험 수행결과를 바탕으로 레고켐바이오사이언스와 함께 ABL202를 ROR1 표적 항암제로 공동개발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