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유제약, 美안과‧망막질환 컨퍼런스 참여…파이프라인 홍보
상태바
유유제약, 美안과‧망막질환 컨퍼런스 참여…파이프라인 홍보
  • 최광석 기자
  • 승인 2023.01.19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P-P10 연구 현황 소개‧안과 의료진 네트워크 확보”

[프레스나인] 유유제약은 미국 하와이에서 진행된 안과 및 망막질환 컨퍼런스(Hawaiian Eye and Retina 2023)에 참여해 안구건조증 치료 펩타이드 신약(프로젝트명 YP-P10)에 대한 홍보를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올해로 20회를 맞은 Hawaiian Eye and Retina는 매년 1월 개최되며 안과 의사, 망막전문가, 간호사 등 다양한 의료 전문가들이 모여 안과 질환 치료 관련 새로운 기술 및 정보를 공유하는 자리다. 

(왼쪽)유원상 대표이사가 해외 의료진을 상대로 파이프라인을 소개하는 모습 사진/유유제약 
(왼쪽)유원상 대표이사가 해외 의료진을 상대로 파이프라인을 소개하는 모습 사진/유유제약 

유유제약에 따르면 유원상 대표이사는 이 컨퍼런스에서 세계 주요 안과 의료진을 대상으로 YP-P10에 대해 소개했다. 또 해외 의료 전문 언론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유유제약은 차세대 글로벌 블록버스터를 기대하고 개발 중인 안구건조증 치료제 YP-P10의 2상 임상시험이 미국 내 7개 병원에서 240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YP-P10은 합성 펩타이드를 활용한 바이오 신약이다. 전임상시험을 통해 기존 약물 대비 우수한 항염증 효과를 확인했으며 항염증과 각막 손상 개선을 통한 근본적인 안구건조증 치료를 목표로 한다.

유원상 대표이사는 “이번 컨퍼런스에서 YP-P10 연구 현황을 알리고 세계 주요 안과 의료진 네트워크를 확보했다”면서 “최근 글로벌 안과 전문지에서 YP-P10을 혁신적이며 선도적인 신약 프로그램으로 소개하는 등 향후 연구결과에 대한 글로벌 안과 의료진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