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7-09 10:02 (목)
동국제약, 마시는 골다공증 치료제 ‘마시본에스액’ 출시
상태바
동국제약, 마시는 골다공증 치료제 ‘마시본에스액’ 출시
  • 최원석 기자
  • 승인 2020.07.01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용량을 줄여 20mL 제형 개선

[프레스나인] 동국제약은 마시는 골다공증 치료제 ‘마시본액’의 용량을 대폭 줄여 환자의 복용 편의성을 높인 ‘마시본에스액’을 출시했다고 1일 밝혔다.

마시본에스액(알렌드론산나트륨수화물)은 ‘Safety(안전하고)’, ‘Simple(간편한)’, ‘Solution(액상형 치료제)’이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복용의 편리성과 순응도를 향상시킨 제품이다. 지난 2015년 출시된, 국내 최초의 마시는 골다공증 치료제 마시본액 100mL 제형을 20mL 제형으로 개선해 복용량을 대폭 줄였다.

골흡수억제제에 속하는 비스포스포네이트 계열의 약제는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의 56% 이상을 차지한다. 마시본액은 일반 정제와 달리 상부 위장관을 빠른 속도로 통과하기 때문에, 복용 후 30분간 기립자세를 유지해야 했던 기존 제품의 불편함을 대폭 개선시켰다.

동국제약 담당자는 “복용이 불편해 치료를 중단하는 환자가 많은 골다공증 치료제 시장에서 ‘마시본에스액’의 높은 치료 지속률과 환자 편의성이 새로운 대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