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4-10 17:25 (금)
LX, 공간정보 융복합 산업 인재 양성으로 청년일자리 창출 앞장 선다.
상태바
LX, 공간정보 융복합 산업 인재 양성으로 청년일자리 창출 앞장 선다.
  • 현성필 기자
  • 승인 2019.11.28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기 공간정보 응용소프트웨어 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식 진행
공간정보 관련기업으로 취업 연계
김진수 원장(가운데 파란넥타이)을 비롯한 공간정보아카데미 교육생들이 '제6기 공간정보 응용소프트웨어 전문가 양성' 과정 수료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국토정보공사(LX)는 28일 서울 논현동에 위치한 공간정보아카데미(원장 김진수)에서 ‘제6기 공간정보 응용소프트웨어 전문가 양성’과정 수료식을 진행하면서 프로젝트 발표회를 열었다.

올해로 6회 째를 맞이하는 이 과정은 지난 7월부터 5개월간 진행 됐으며, 국토교통부의 ‘국가공간정보 창의인재 양성계획’과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의 ‘국가인적자원개발 컨소시엄 사업’의 지원을 받아 무료로 운영 됐다.

수료 교육생은 모두 28명으로 공간정보 관련기업으로 취업을 연계해 청년일자리 창출을 확대한다.

이날 행사에서 교육생들은 6개 팀으로 나눠 ‘한강 이용 편의성 증진을 위한 APP 개발’,‘베리어프리(장애인 장벽 제거) 실현을 위한 APP 개발’, ‘문화예술 클라우드 펀딩 플랫폼’, ‘AR을 이용한 스탬프 수집 서비스’, ‘야외운동기구 관리시스템’, ‘위치기반 재능 공유 플랫폼 개발’ 등 6개 작품을 발표하고 시연했다.

이들 과제는 고용연계 협약을 맺은 기업 관계자로 구성된 위원의 평가를 마친 후 우수작품을 선정해 향후 기업들과 고용연계가 이뤄진다.

김진수 원장은 “매년 꾸준하게 공간정보산업을 이끌 창의적인 인재가 배출되어 기쁘다”며 “수료생들이 원하는 기업에 전원 취업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가인적자원 개발 컨소시엄사업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공간정보아카데미는 그간 취업자과정을 통해 매년 관련분야의 인재를 배출해 90%이상의 높은 취업률을 기록하는 등 공간정보산업 교육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