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피에스, 美현지법인 'ALGOK BIO' 설립
상태바
케이피에스, 美현지법인 'ALGOK BIO' 설립
  • 최원석 기자
  • 승인 2020.11.16 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약 파이프라인 도입…글로벌 임상 가속화

[프레스나인] 케이피에스는 글로벌 신약개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서 미국 델라웨어주에 현지법인 '알곡바이오(ALGOK BIO Inc.)'를 설립한다고 16일 밝혔다.

케이피에스는 신약 파이프라인 도입과 글로벌 비임상/임상시험을 위해 출자 후 알곡바이오를 자회사로 둘 계획이다.

김성철 알곡바이오 대표는 "글로벌 신약개발을 본격화하기 위해 미국에 현지법인이 필요하다"면서 "향후 케이피에스 바이오 사업부문의 경쟁력 강화에 일조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케이피에스는 앞서 바이오벤처 빅씽크 테라퓨틱스(보유지분 45.35%)를 통해 HER2(인간상피 성장인자 수용체2형) 양성 조기 유방암 환자를 위한 보조치료제 네라티닙(Neratinib)의 국내 상용화 독점권을 인수한데 이어 강박증 관련 디지털치료제 오씨프리(OC FREE)의 미국 임상시험도 준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