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그룹,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
상태바
셀트리온그룹,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
  • 장인지 기자
  • 승인 2021.03.31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유·경영 분리 전문경영인 체제 확립 ‘젊은 리더십’ 표방
2030년까지 글로벌 10위권 진입 ‘비전 2030’ 초석 다지기

[프레스나인] 셀트리온그룹은 전문경영인 체제 구축을 위한 조직 개편 및 임원 인사를 단행했다.

소유와 경영을 명확히 분리한다는 원칙에 따라 기우성 대표이사를 필두로 한 전문경영인 체제를 공고히 하고 향후 회사의 미래를 이끌어 갈 내부 전문가들을 승진시켜 ‘젊은 리더십’을 표방한 조직 확립에 나섰다.

중국법인에는 사장급 대표이사를 파견해 코로나19 사태로 연기됐던 중국진출에 본격 재시동을 건다는 방침이다. 또, 연구개발, 생산, 관리 등 각 부문별 전문인력을 배치해 지속적인 혁신업무 발굴에 역량을 집중하면서 2030년까지 글로벌 제약사 10위권에 진입한다는 ‘비전 2030’ 실현을 위한 초석을 다질 계획이다.

<셀트리온그룹 임원 승진 인사>
 
셀트리온
▶ 사장
윤정원 (중국법인 대표이사)
오명근 (중국법인 대표이사)
▶ 전무
구윤모 (엔지니어링본부장)
이수영 (신약연구본부장)
▶ 상무
박재휘 (허가본부장)
송수은 (임상운영 1담당장)
▶ 이사
김성현 (의학본부장)
이준원 (제품분석 1담당장)
최문선 (임상운영 2담당장)
 
셀트리온제약
▶ 이사
김동희 (종합병원 2사업담당장)
김주범 (품질경영담당장)
우영제 (케미컬생산담당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