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저항성 고혈압 치료제 국내 독점 라이센스 계약
상태바
동화약품, 저항성 고혈압 치료제 국내 독점 라이센스 계약
  • 장인지 기자
  • 승인 2021.04.0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프랑스 혁신신약 개발업체 퀀텀 지노믹스의 ‘피리바스타트’ 공동 개발 및 판매

[프레스나인] 동화약품은 프랑스 퀀텀 지노믹스社(Quantum Genomics)와 저항성 고혈압 치료제 ‘피리바스타트(Firibastat)’의 한국 내 개발 및 판매에 관한 독점 라이센스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저항성 고혈압(resistant hypertension)은 이뇨제를 포함한 세 가지 이상의 고혈압 약물 투여에 잘 조절이 되지 않는 고혈압이다. 전체 고혈압 환자의 10~20% 정도가 이에 해당된다. 최근 3제 이상의 약제를 병용하는 환자의 비율이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로, 다양한 기전의 치료제 개발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저항성 고혈압을 위한 적절한 치료제가 없어, FDA 승인을 목표로 개발 중인 피리바스타트의 상용화는 저항성 고혈압 환자를 위한 새로운 치료옵션을 제시하고 고혈압 환자들의 기대수명 연장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현재 피리바스타트는 미국, 유럽 및 남미 지역에서 저항성 고혈압 환자를 대상으로 하는 3상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다. 올해 중에 한국인 환자를 포함한 글로벌 3상 임상시험도 추가 개시할 준비를 하고 있다. 또한 심부전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 중인 글로벌 임상 2상 연구도 내년 중 결과 발표를 앞두고 있다. 동화약품은 피리바스타트를 국내에서 독점으로 개발하고 상용화하는 것은 물론, 글로벌 임상연구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유준하 동화약품 대표는 “이번 계약을 통해 저항성 고혈압 및 심부전 치료제의 개발 기회를 갖게 됐다"며 "동화약품의 연구개발 역량을 바탕으로 1조 4천억 원 고혈압 약제 시장에 새로운 리더로 발돋움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이번 계약을 시작으로 향후 적극적인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신약 파이프라인 확보에 주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퀀텀 지노믹스는 파리-데카르트 대학, 국립 보건원(INSERM)의 연구를 기반으로 설립된 프랑스 파리에 위치한 혁신신약 개발업체다. 퀀텀 지노믹스의 CEO 장-필립 밀론 (Jean-Philippe Milon)은 “동화약품과 함께 피리바스타트를 개발하게 되어 기쁘다. 오랜 전통을 가진 동화약품은 우수한 R&D 능력과 영업력을 갖춘 업체로 피리바스타트의 개발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피리바스타트’는 뇌 아미노펩티다아제 A 억제제(BAPAI, Brain Aminopeptidase A inhibitor) 계열의 신약 후보 물질로, 뇌의 레닌-안지오텐신 시스템(Brain RAS, Renin Angiotensin System)의 안지오텐신 Ⅲ의 생성을 억제하여 혈압강하 및 이뇨작용, 심박동 조절의 삼중작용을 하는 저항성 고혈압 및 심부전 치료제로 개발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