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씽크, 디지털치료제 '오씨프리' 美임상 IRB승인
상태바
빅씽크, 디지털치료제 '오씨프리' 美임상 IRB승인
  • 최원석 기자
  • 승인 2021.04.26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환자 모집·탐색임상 시작…뉴욕·오하이오주 정신질환 특화병원 참여

[프레스나인] 케이피에스의 자회사 빅씽크테라퓨틱스는 지난 23일(미국 현지시간) 강박장애(OCD) 디지털치료제(DTx) '오씨프리'(OC FREE)의 탐색임상 프로토콜에 대한 미국 IRB(임상연구윤리심의위원회) 승인을 받았다고 26일 밝혔다.

한미경 빅씽크 대표는 “이번 IRB 승인은 국내에서 자체 개발된 디지털치료제의 첫 미국 임상 승인”이라며 “연말까지 임상 환자 모집을 마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탐색임상을 거쳐 오는 2024년까지 본임상을 끝내고 미 식품의약국(FDA) 허가를 받는 것이 목표”라고 강조했다.

총 10주간 진행될 이번 탐색임상은 뉴욕 및 오하이오 소재의 정신질환 및 신경질환에 특화된 연구기관 등 미국 내 3개 지역에서 만 18세 이상 강박장애 환자 30명을 대상으로 6주 치료 및 4주 관찰의 형태로 진행될 예정이다.

한 대표는 “IRB승인에 앞서 올해 1월 FDA 사전회의(Pre-Submission 미팅)를 통해 FDA로부터 공식 답변서를 받았었다”며 “이번 탐색임상 시험은 FDA의 의견이 반영됐기 때문에 더욱 명확한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