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26 05:30 (화)
HLB 이뮤노믹, 코로나 백신 공동개발 추진
상태바
HLB 이뮤노믹, 코로나 백신 공동개발 추진
  • 이정원 기자
  • 승인 2020.04.10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피백스, 파마젯과 백신플랫폼과 알고리즘, 딜리버리 기술융합 시도

[프레스나인] 에이치엘비 미국 바이오 기업 자회사 이뮤노믹 테라퓨틱스(Immunomic therapeutics, Inc.)가 에피백스(Epivax), 파마젯(Pharmajet)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공동개발에 나선다고 10일 밝혔다.

백신분야에서 전문기업으로 인정받고 있는 이뮤노믹 테라퓨틱스의 면역치료 백신플랫폼 UNITE(UNiversal Intracellular Targeted Expression)와, 에피백스의 알고리즘, 파마젯의 딜리버리 기술이 융합하는 형태로, 빠르고 효과적인 백신개발을 추진한다.
 
이뮤노믹의 CEO인 윌리암 헐 박사는 “코로나19(COVID 19)로 인한 글로벌 팬더믹 상태에서, 예방백신이나 치료제를 조기 개발하기 위해서는 글로벌 협업이 필요하다”면서, 이뮤노믹의 UNITE 플랫폼기술은 전염성질환의 치료에 탁월하고 그 효과가 이미 입증됐는데 좀더 빠른 백신개발을 위해 에피백스, 그리고 파마젯과 협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에피백스 CEO인 앤박사는 “에피백스의 인포매틱스(informatics)에 기반한 알고리즘을 이용하여 찾아낸 항원결정기(epitopes)를 이뮤노믹의 UNITE와 결합하면 매우 강력한 예방 및 치료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 백신개발 프로젝트에 이뮤노믹과 파마젯과의 협업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뮤노믹에 따르면 UNITE 기반기술은 강력한 면역 반응을 일으켜 전염성 질환, 암, 알레르기 등에서 효과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코로나19 백신개발 레이스에서 다른 백신개발업체들은 표준핵산기술을 기반으로 하고 UNITE는 MHC-II의 요소를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강력한 항원 특이성 면역반응을 유도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에피백스는 바이러스를 타겟팅하는 독특한 기술을 갖고 있다. 즉 MHC와 연결되는 최적의 항원결정기를 찾아내서 이를 UNITE와 결합을 시킨다. 파마젯은 최적의 약물 딜리버리 기업으로 needle-free, 즉 바늘이 없는 주입 시스템을 갖고 있다.
 
이뮤노믹은 "곧 백신디자인을 끝내고 기본적인 시험을 시작할 예정이며 사람을 대상으로 하는 임상은 하반기에 시작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며 "백신개발에 필요한 자금은 이뮤노믹이 주도하여 미국정부로부터 조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