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화제약, 지난해 영업익 39%↓…순익 적자전환
상태바
대화제약, 지난해 영업익 39%↓…순익 적자전환
  • 정재로 기자
  • 승인 2021.02.18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여파로 매출 감소, 기술이전 수익 미실현 탓

[프레스나인] 대화제약이 코로나19 여파로 매출이 감소하면서 영업이익이 40% 가까이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6년만에 적자전환했다.

18일 대화제약은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이 전년대비 52억원 감소한 1093억원을 달성했다"고 잠정공시했다.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국내 및 해외시장의 경기침체가 주된 감소 원인으로 작용했다.
 
매출감소로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39.1%(24억원) 줄어든 37억원을 올렸다. 지난 2017년 중국 RMX사와 리포락셀의 독점적 기술이전 계약 체결로 전년도 45억원을 수익으로 인식했지만 지난해엔 반영되지 않았다.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허리띠를 졸라매며 판매관리비를 약 8% 줄이긴 했지만 재고자산 증가 등의 여파로 매출원가는 오히려 상승, 영업이익이 크게 낮아졌다.
 
당기순이익도 단기차입금 증가에 따른 이자부담이 커진데다 전환사채 파생상품평가손실이 전년대비 10억원 가량 증가하며 6년만에 13억원 손실을 기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