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0-05-31 09:20 (일)
셀리버리, 'iCP-Parkin' 한국·캐나다 특허등록 성공
상태바
셀리버리, 'iCP-Parkin' 한국·캐나다 특허등록 성공
  • 최원석 기자
  • 승인 2020.05.14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미 라이선스 아웃 기대
iCP-Parkin의 도파민 신경세포 (붉은색) 회복 효능
iCP-Parkin의 도파민 신경세포 (붉은색) 회복 효능

[프레스나인] 셀리버리는 파킨슨병 치료신약 'iCP-Parkin'이 캐나다와 한국 특허 등록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iCP-Parkin은 파킨슨병 치료신약으로 미국과 유럽연합 27개국 포함 전세계 주요국 34개국에 특허 출원됐다. 중국과 인도에서 최종 심사가 진행 중이다.

이번 캐나다 특허등록 성공으로 글로벌 제약사들 및 북미 지역의 라이선스아웃(L/O) 판권 협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셀리버리가 보유한 지적재산권은 원천기술인 약리물질 생체 내 전송기술 TSDT 플랫폼 특허 5건 (일본, 미국, 캐나다, 한국, 호주), 췌장암 항암신약 1건 (미국), 간암 항암신약 1건 (미국), 파킨슨병 치료신약 6건 (일본, 미국, 캐나다, 한국, 유럽연합, 호주), 골형성촉진제 바이오베터 1건 (미국), 고도비만 치료제 1건 (미국), 유전체 조작기술 2건 (미국, 유럽), 유도만능줄기세포 생산기술 2건 (미국, 유럽)으로 총 19건이다.

조대웅 대표는 “특허와 논문은 글로벌 제약사와의 라이선스아웃에 가장 핵심이 되는 평가요건”이라며 “글로벌 제약사에서 직접 시행하는 검증시험 결과가 앞으로 성사될 최종 딜의 규모를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